'1분 전달력' 태그의 글 목록 | 굿 라이프

'1분 전달력'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12.02 1분 전달력

1분 전달력

라이프 2018. 12. 2. 15:51

1분 전달력




1분 전달력 : 심플하지만 헐렁하지 않은 찰지지만 질리지 않는

 

직장생활하면 여러가 상황에서 자신을 표현할경우가 많은데...제목이 지금 내가 필요하는거 갈같아서 책을 보고싶어진다....

 

직장인의 숙명을 ‘3단 피라미드로 해결한다!

직장인의 숙명인 회의, 보고, 프레젠테이션 모두 '결론 -->근거-->예를 들면' 이라는 3단 피라미드를 얼마나 빨리, 탄탄하게 만들 수 있느냐로 해결할 수 있다. 첫 번째 단은 결론, 두 번째 단에서 근거를 제시하고, 세 번째 단에서 실제 사례를 제시한다. 두 번째 단의 근거는 세 가지 정도가 적합하다. 세 번째 단은 하나 또는 둘이 좋다. 너무 많으면 내용이 헷갈린다.

 

상사와 의견이 부딪칠 때 ‘1분 전달력으로 해결하자!

상사의 피라미드는 대체로 비슷하다. 1단의 주장은 강하고, 2단의 근거는 탄탄하지만, 3단의 구체적인 부분은 잘 모르는 경우가 많다. 상사들은 경험이 많아서 판단 기준이 명확하다. 그러나 실무를 다루지 않으므로 구체적인 판단 근거는 부족하다. 그래서 논리를 더 확실히 구축시키려 한다. 상사와 의견이 부딪칠 때는 우선 자신의 피라미드를 탄탄히 구축하는 것이 먼저다. 그다음 그것을 상사에게 밝힌다. 그리고 '대화'를 시도한다. 2개의 피라미드가 조율이 시작된다. 상사의 피라미드와 자신의 피라미드를 같이 놓고 대화를 나누다 보면 더 나은 피라미드가 만들어질 수 밖에 없다.

 

이 책은 일본 직장인들이 선망하는 글로벌 기업 중 하나인 소프트뱅크 그룹의 손정의 회장 후계자 양성 프로그램에서부터 비롯된다.

은퇴 후 자신의 혈육에게 기업 경영을 맡길 생각이 없는 손정의 회장은 후계자 그룹을 양성하고 발탁하는 데 큰 관심을 갖고 있다.

<일본 국내 CEO 코스><글로벌 CEO 코스>로 나누어져 있는 후계자 양성 프로그램은 일본인 이외 외국인에게도 열려 있으며, 한국의 벤처 기업인들도 비행기를 타고 일본을 오가며 참여한 사례가 있다. 그런데 그 후계자 양성 프로그램의 핵심은, 손정의 회장 앞에서 직접 하는 프레젠테이션에 있다. 그 이유는 손 회장은 짧은 시간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상대의 본질을 탐색할 수 있는 내공이 있음을 자타가 공인하기 때문이다. 그는 큰 투자를 결정할 때도 상대를 만나 시간을 오래 끌지 않는 것으로 유명하다. 2018년 앞으로 10년을 목표로 후계자 탐색에 들어간 손 회장이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탐색하는 것은 단지 리더의 유창한 말재주가 아니다. 미래를 위한 투자와 기술 개발 등 이 모든 경영 활동은 전 세계에서 뽑아 놓은 내로라하는 브레인들과 같이 할 수 있다. 그러나 이 모든 결정과 결과물을 선포하는 일은 언제나 리더의 입을 통해 전달되어야만 한다. 그것은 단지 의 전달이 아니라 그 사람이 가진 강력한 에너지의 전달이기 때문이다.

 

이 책의 저자 이토 요이치 씨는 차세대 리더를 키우는 세계적인 기업가 손정의 회장을 5분 만나 1분 안에 자신의 뜻을 전달하기 위해 300번을 연습했다!

이 책의 저자 이토 요이치 씨는 손정의 회장 후계자 양성 프로그램에 참여하여 <국내 CEO 코스>의 프레젠테이션 대회에서 1위를 하기도 했다. 또한 손정의 회장과 5분 만나 1분 동안 자신의 뜻을 전달하기 위해 300번을 연습했다는 백 스토리를 갖고 있다. 그러한 과정을 통해 그의 딜리버리 노하우인 ’1분 전달력이 만들어졌다.

 

세상이 점점 복잡해지고 전문화되면서 이해하기 어려운 이야기들이 많다. 따라서, 기업이든 사회든 복잡한 이야기를 단순하게 정리해 짧게 전달하는 ‘1분 전달러가 될 것을 원하고 있다.

 

이해하기 어려운 말은 누구에게나 스트레스를 유발시킵니다. 쓸데없는 말을 생략하고 핵심만 짧게 전달했다면 그 제안이 통과되었을지도 모릅니다. 짧게 보고했다면 상사의 이해도가 빨라져 당신을 더 신뢰했을지도 모릅니다. 짧고 적절한 말로 좋은 인상을 남겼다면 어렵게 만난 최고경영자에게 인정받아 천재일우의 기회를 잡았을지도 모릅니다.

핵심을 짧게 전달하는 기술이 이렇게 중요한데 우리는 자꾸만 실패를 거듭하고 있습니다. 그도 그럴 것이, 이에 대해 알려주는 딱 들어맞는 교본은 어디에도 없기 때문입니다. 물론 논리적 화법이나 프레젠테이션관련 책이야 너무도 많지만, 거기엔 당장 활용이 가능한 무언가가 빠져 있습니다. 그렇다면 저라도 당장 활용이 가능한 전달력의 핵심전달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이 책을 집필하게 되었습니다. 이 책을 읽어 보시면 별것 아닌 것 같은데, 이렇게만 해도 전달력이 몇 배나 향상되는구나하고 생각하게 되는 새로운 세계를 만나게 될 것입니다.

Posted by 사용자 오래된 미래

댓글을 달아 주세요